STORY
STORY

기타 | 반도체성장펀드 1호 투자기업 협약식

반도체성장펀드, 1호 투자기업 탄생  (2017.9.18)
반도체 中企·벤처·스타트업 성장의 ‘신호탄’ 쏴


반도체성장펀드를 통한 1호 투자기업이 탄생했다. 한국반도체산업협회(회장 박성욱)는 18일 오전 서울 여의도 켄싱턴 호텔에서 열린 ‘산업부 · 반도체/디스플레이업계 간담회’에서 반도체성장펀드 1호 투자 협약식을 갖고 반도체성장펀드의 본격 닻을 올렸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과 박성욱 SK하이닉스 부회장 겸 한국반도체산업협회 회장, 권오현 삼성전자 부회장을 비롯 반도체성장펀드의 운용사 한국성장금융의 이동춘 대표, 반도체성장펀드의 자(子)펀드 운용사 지유투자의 양정규 대표, 1호 투자기업으로 선정된 인투코어테크놀로지 임세훈 대표, 남기만 한국반도체산업협회 상근부회장이 참석했다.

반도체성장펀드는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양대 출자사로, 지난해 10월 27일 제 9회 반도체의 날에 펀드 결성 협약식이 체결됐다. 두 회사의 출자금 총 750억원을 모(母)펀드로 하고, 여기에 한국성장금융의 성장사다리펀드에서 250억원, 그 외 벤처캐피탈 등 민간 자금을 더해 총 2천억원 규모로 결성됐다. 한국성장금융이 총괄 운용을 담당하고, 한국반도체산업협회는 지원 사무국을 맡고 있다.

반도체성장펀드는 국내 반도체 설계·제조·장비·소재·부품기업, 센서·임베디드 소프트웨어  및 사물인터넷(IoT)·자율주행차·인공지능(AI)·가상현실(VR)·증강현실(AR)·로봇·드론 등 4차산업 관련 중소·벤처기업에 집중적으로 투자된다.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